식약처, 신임 차장에 권오상 식품안전정책국장 임명
기자 뉴스 뷰 페이지 검색 버튼
입력    수정

공석으로 머물러 있던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 차장에 권오상 식품안전정책국장이 임명됐다.
 
식약처는 9일 이와 같은 내용을 밝히며 권오상 신임 차장에 대한 정보를 발표했다.
 
권오상 신임 차장은 고려대학교 철학과를 졸업, 이후 미국 듀크대학교 개발행정학 석사를 졸업한 행시 43회로 보건복지부와 국무조정실 및 식약처에서 공직생활을 이어온 행정관료다.
 
권 차장의 행보를 살펴보면, 국무총리실 정책분석총괄과장, 국무조정실 정책평가관리과장, 안전환경정책과장, 식품의약품안전처 행정관리(창조행정) 담당관, 영양안전정책과장, 사이버조사단장, 식품소비안전국장, 의료기기안전국장, 식품안전정책국장 등을 역임하면서 식품과 의료기기 분야를 아우르는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김진석 전 차장 퇴임 이후 한 달 넘게 공석으로 남아있던 차장 자리에 행정관료 출신인 권오상 신임 차장이 임명되면서 약사 출신인 오유경 식약처장과 더불어 이번에도 전문가와 행정관료 출신이 식약처 처장과 차장을 맡는 인사 관행이 이어졌다.
 
이에 새 정부에서 추진 중인 규제 개혁 과제 등에도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전체댓글 1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