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 타이틀 텍스트
바이오 안테나
<23> 노로바이러스 (Norovirus)
입력 2006-09-20 10:43 수정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지난 6월 수도권 초·중학교 학교 급식에서 식중독대란이 일어났다. 일반적으로 식품 중에 존재하는 복, 버섯 등 동식물의 자연독과 식품 중에서 증식한 병원균에 의한 세균성중독이 있다. 최근 외식산업 등의 발달로 학교급식을 비롯해서 호텔 레스토랑 등에서의 음식이 원인이 되고 있다.

식중독은 포도상 구균, 살모넬라균, 비브리오균등에 의해서 일어나는 것이 대부분인데 금번 학교급식에서 발생한 식중독에는 뜻밖에도 노로바이러스에 의해서도 일어났고 또 여름철에 일어났다는 것이 특이한 사항이다.

노로바이러스는 직경 약 30nm(1nm=100만분의 1mm)로서 세균보다도 훨씬 작은 입자이다. 따라서 이전에는 '소형구형바이러스'라고도 불렀다. 노로바이러스는 주로 굴이나 게 등 어패류를 날것 또는 살짝 삶아서 먹게 되면 감염된다. 또 이들을 먹지 않더라도 감염된 사람의 인분이나 토사물(吐瀉物)에 접촉해도 손이나 입을 통해서 사람에서 사람으로 감염된다. 일반적으로 11월부터 발생해서 1~2월 추운 날에 많다는 것이 특징이다.

노로바이러스에 감염되면 24~48시간 후에 심한 복통이나 구토, 설사, 38°C이하의 발열현상이 나타낸다. 증상은 사람에 따라 다르지만 심한 고통을 겪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증상이 가벼운 사람도 있어 Stomach flu라고도 한다. 그러나 증상은 가볍지만 감염력은 강력해서 특히 저항력이 약한 사람이 감염되면 중증(重症)을 일으킨다.

노로바이러스의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먼저 요리전이나 식사 전 그리고 배변(排便)후에 비누로 손을 잘 씨는 것이 기본이다. 굴, 게 등 어패류를 먹을 때는 충분히 가열하거나 85°C에서 1분 이상 가열하여 어패류가 완전히 익은 후 먹는다. 또한 식품이나 식사전후의 집기나 그릇이 다른 식품을 오염시켜 감염원인이 될 수 있어 열수나 염소계의 소독약으로 세척한다.

현재는 노로바이러스를 억제하는 특효약은 없다. 탈수나 체력의 소모를 하지 않도록 유념하여야 한다.

<도움말: 김일혁 본지 고문>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23> 노로바이러스 (Norovirus)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23> 노로바이러스 (Norovirus)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