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광훈 약사회장, 오세훈 서울시장 만나 '공공심야약국 지속 운영 감사 표현'
공공심야약국 지원을 비롯해 시민 의약품 안전사용 등에 대해 의견 교환
입력 2024.05.25 06:00 수정 2024.05.25 06:0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왼쪽부터) 대한약사회 최두주 사무총장과 권영희 부회장(서울시약사회장), 서울특별시 오세훈 시장, 대한약사회 최광훈 회장과 최미영 부회장. ©대한약사회

대한약사회(회장 최광훈)와 서울특별시(시장 오세훈)가 만남을 갖고 서울시민의 공공심야약국 운영의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재확인했다.

대한약사회 최광훈 회장은 24일 서울시청을 방문해 오세훈 시장을 만난 자리에서 공공심야약국의 지속적인 운영에 대해 감사인사를 직접 전했다. 그동안 최 회장은 공공심야약국 운영에 공백이 없도록 관심을 가져준 오 시장에 감사한 뜻을 표한 바 있으나, 직접 방문을 통해 감사인사를 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최 회장은 이 자리에서 “2024년도 공공심야약국의 지속적인 운영에 대해 감사하다”며, “대한약사회를 비롯한 서울시약사회는 앞으로도 심야시간대 서울 지역주민의 불편함이 없도록 안전한 의약품 복용과 상담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2024 아시아약학연맹(FAPA) 서울총회 개최 배경과 내용에 대해 설명하고 많은 관심과 참석을 요청했다.

오세훈 시장은 “책임감을 갖고 밤 늦은 시간까지 서울시민의 안전한 의약품 사용 환경을 위해 노력해주고 계신 약사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서울시도 의견주신 사항에 대해 관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서울특별시는 2020년 5월 ‘공공 야간약국 지원 조례’를 제정해 공공 야간약국 운영을 지원하고 있으며 25개 구에서 33개 공공 야간약국이 운영되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는 대한약사회에서는 권영희 부회장(서울시약사회장), 최미영 부회장, 최두주 사무총장과 서울시에서는 김태희 시민건강국장이 배석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최광훈 약사회장, 오세훈 서울시장 만나 '공공심야약국 지속 운영 감사 표현'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최광훈 약사회장, 오세훈 서울시장 만나 '공공심야약국 지속 운영 감사 표현'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