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제약, 팜어스와 ‘당뇨 및 비만 치료제 신약‘ 공동 개발 및 기술 이전 계약
입력 2023.05.30 12:01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대원제약 백인환 사장(사진 왼쪽)과 팜어스 양재성 대표이사가 계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원제약

대원제약(대표 백승열)은 바이오 벤처기업 팜어스 바이오사이언스(대표 양재성)와 당뇨 및 비만 치료제 신약 연구 개발을 위한 공동 개발 및 기술 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대원제약은 이번 계약 체결에 따라 팜어스의 약물 설계 및 합성을 통해 획득한 삼중작용제(GLP-1/GIP/GCG)를 평가하고최종 후보 물질을 선정할 예정이다이후 비임상과 임상 시험을 진행할 계획이다.

GLP-1(Glucagon like peptide-1)은 인슐린 분비를 촉진해 혈당을 강하하는 효과와 뇌에서의 식욕 억제 효과위에서의 음식물 배출 속도 감소 효과 등으로 당뇨 및 비만 치료제로 사용하고 있다

GIP(Gastric inhibitory polypeptide) GLP-1과 동일하게 인슐린 분비를 촉진하는데 두 물질의 차이점은 소장 내 분비되는 세포 종류에 있다. GCG(Glucagon)는 췌장에서 분비돼 에너지 소비를 촉진체중 감소 효과를 낸다.

GLP-1 작용제 중 가장 널리 알려진 제품으로는 노보노디스크의삭센다(리라클루티드)’위고비(세마글루티드)’가 있다최근에는 릴리의 GLP-1/GIP 이중작용제마운자로(티제파타이드)’가 당뇨 치료제로 FDA 허가를 받고비만 임상 3상을 완료해 적응증 추가를 준비 중이다.

대원제약은 이들 세 물질의 이상적인 비율을 통해 위장관 부작용을 줄이고 생산이 용이하며혈당 강하 및 체중 감소 효과는 더 높인 약물을 개발한다는 목표다.

대원제약 백인환 사장은이번 계약으로 당뇨 및 비만 치료제 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하게 됐다, “앞으로도 다양한 치료제 연구 및 개발을 위한 투자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대원제약, 팜어스와 ‘당뇨 및 비만 치료제 신약‘ 공동 개발 및 기술 이전 계약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대원제약, 팜어스와 ‘당뇨 및 비만 치료제 신약‘ 공동 개발 및 기술 이전 계약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