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아제약, 2022 서울시 민관협력 우수기관 선정
문화예술 협력 사회공헌 공로 인정받아…2014년 이어 두 번째 표창
입력 2022.12.15 10:4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왼쪽부터 조성배 조아제약 대표이사, 이창기 서울문화재단 대표이사.

조아제약(대표이사 조성환, 조성배)이 문화예술 협력 사업을 통한 사회공헌 공로를 인정받아 ‘2022년 서울시 민관협력 우수기관’ 표창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서울시는 지난 2014년부터 자발적으로 민관 협력을 실천하는 기업과 단체, 개인에게 이 상을 수여하고 있다.

조아제약은 지난해부터 서울문화재단 서서울예술교육센터가 진행하는 가족 소통 프로젝트 ‘빼꼼(Fa:Com)’을 후원하고 있다. 가족 간 소통 기회 확대와 지역 문화예술 공동체를 활성화한다는 취지다.

가족을 뜻하는 ‘Family’, 소통을 뜻하는 ‘Communication’, 공동체를 뜻하는 ‘Community’의 알파벳 앞 글자를 딴 합성어로, 사전적 의미는 ‘작은 구멍이나 틈 사이로 아주 조금만 보이는 모양’이라는 뜻이다. 가족의 작은 시도와 활동이 모여 지역과 세상을 밝게 비춘다는 기획 의도를 담았다.

올해에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여덟 가족이 추억의 장소를 추미림 현대미술 작가와 픽셀 아트(pixel art)로 재구성했으며, 서울시청시민청과 조아제약 본사 로비에서 결과 공유전을 열어 시민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결과물은 2023 메디팜 약국체인 탁상 달력 디자인에 적용되기도 했다.

앞서 조아제약은 2013년부터 2020년까지 서울문화재단과 장애아동 창작지원사업 ‘프로젝트A’를 후원했다.

프로젝트A는 예술적 재능을 가진 장애아동을 공모로 선발하고, 예술가와 멘토·멘티 형식의 1:1 매칭을 통해 공동 작업을 진행하는 문화 연계 프로그램이다. 문화의 토양을 만들고 씨앗을 키워, 그 결실을 취약 계층인 장애아동과 함께 소통하는 공유가치 창출 플랫폼으로 활용하는 방식이다.

조아제약은 프로젝트A를 통해 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시정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4년 서울시 민관협력 우수기관 표창, 2015년 서울시 서울 창의상 상생협력 부문 장려상, 2018년 서울시 사회공헌대상 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조아제약 관계자는 “ESG 지속가능경영 가치에 기반한 문화예술 협력 사업이 대내외에 우수성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며 “다양한 ESG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는 것은 물론 본연의 사업인 좋은 약 만들기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조아제약, 2022 서울시 민관협력 우수기관 선정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조아제약, 2022 서울시 민관협력 우수기관 선정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