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로젠, 'SHOCAP 이중항체 기술' 캐나다 특허 등록
SHOCAP 기술, 항체 기본 골격 손상 없이 유지돼 안정적 구조 가능
입력 2022.07.29 17:1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에이프로젠(대표이사 이승호)은 캐나다 특허청으로부터 자사가 독점 사용권을 보유한 이중항체 플랫폼 기술 SHOCAP(Substitution of Hydrophobic into Oppositely Charged Amino acid Pairs)에 대한 특허 등록을 승인받았다고 지난 29일 밝혔다.
 
에이프로젠은 관계사 아이벤트러스를 통해 2009년부터 이중항체 기술을 개발해 왔다. 이 회사는 SHOCAP과 CHIMPS 기술 독점 사용권을 가지고 있다.
 
해당 특허는 SHOCAP 기술에 관한 것으로 이미 한국, 미국, 중국, 호주 등에서 특허를 등록 받았고, 캐나다에서도 2020년 9월에 등록된 바 있다. 이번 캐나다 특허청으로부터의 특허 등록 승인은 SHOCAP의 주요 발명에 대해 권리 범위를 넓힌 것이다. 해당 특허를 통해 보다 광범위하게 이중항체 기술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중 항체가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중쇄와 중쇄 사이, 그리고 중쇄와 경쇄 사이에 정확한 결합이 일어나는 것이 중요하다. SHOCAP 기술은 그 결합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몇 가지의 아미노산만을 치환해 정확하게 결합된 이중항체만 선택적으로 만들어지도록 하는 기술이다.
 
회사 관계자는 “중쇄와 경쇄 사이의 정확한 결합을 위해 타 기술에서는 원래 항체에 존재하지 않는 새로운 서열을 추가하는 등 기본적 항체의 구조를 변형시키게 되고 이렇게 변형된 항체는 구조적으로 불안정한 경우가 많아 실용화에 어려움이 있다”며 “SHOCAP 기술의 경우 항체 기본 골격이 손상되지 않고 그대로 유지돼 보다 안정적인 구조를 가질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SHOCAP 기술을 사용할 경우 정확한 결합이 일어난 이중항체만 높은 순도로 만들어져 추가적인 정제 과정이 필요하지 않다는 장점이 있다”고 덧붙였다.
 
에이프로젠은 이중 항체와 관련해 SHOCAP 기술과 더불어 CHIMPS 기술에 대한 특허 역시 현재 21개국에 출원했고 이중 한국을 포함한 6개 국가에서 특허가 등록됐다. 에이프로젠의 두 가지 기술은 각각 다른 장점을 가지고 있어 활용 시 요구 조건에 맞는 다양한 이중항체 개발이 가능하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에이프로젠, 'SHOCAP 이중항체 기술' 캐나다 특허 등록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에이프로젠, 'SHOCAP 이중항체 기술' 캐나다 특허 등록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