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MSD, 대한내분비학회 춘계학술대회서 특별 심포지엄 성료
개별화치료 속 환자 중심 맞춤형 혈당 치료 최신 지견 공유
입력 2022.04.11 18:18 수정 2022.04.13 22:0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한국MSD(대표 케빈 피터스)는 지난 7일부터 사흘간 서울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2022 대한내분비학회 춘계학술대회 및 학연산심포지엄’에서 둘째 날인 8일 특별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MSD는 자사의 DPP-4 억제제인 ‘자누비아(시타글립틴)’ 허가 15주년 을 맞아, 국내 당뇨병 전문가를 대상으로 혈당강하효과, 저혈당 위험도, 부작용, 심부전, 동반질환, 치료 수용성, 나이 등 다양한 제2형 당뇨병 환자 유형을 고려한 환자 중심 맞춤치료전략을 수립하는데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이번 세션을 마련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연세대의대 신촌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차봉수 교수와 한림대의대 동탄성심병원 내분비내과 홍은경 교수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다양한 제2형 당뇨병 환자 치료에 자신감 가지기(Keep Your Confidence on Type 2 DM in Various Patient Type)’를 주제로 3명의 연자들의 발표가 진행됐다. 

첫번째 연자로 나선 서울의대 분당서울대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오태정 교수는 ‘DPP4억제제의 치료 전략 수립 방법(How DPP4Is May Address the Treatment Strategies)’에 대해 발표했다. 

오태정 교수는 “당뇨병 환자는 미세혈관 및 대혈관 합병증 예방을 위해 진단 초기부터 적극적인 혈당 관리가 필요하며, 이를 위해 2021년 대한당뇨병학회 진료지침에서는 혈당조절 실패의 위험을 낮추기 위해 진단 초기부터 병용 요법을 적극적으로 고려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아시아인은 다른 인종에 비해 BMI 및 베타 세포 기능이 낮고, 인크레틴 기반 약제에 더 잘 반응해 DPP4 억제제는 한국인을 포함한 동아시아 환자에서 더 효과적인 것으로 확인된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DPP4 억제제인 시타글립틴과 메트포르민의 조기 병용 요법과 메트포르민 치료 후 시타글립틴 추가요법을 비교한 후향적 코호트 연구 결과, 조기 병용요법은 혈당조절을 더 용이하게 하고 당뇨병 진행을 유의하게 지연시킨 것으로 확인된 바 있다. 

이어 ‘광범위한 제2형 당뇨병 환자 치료(Keep Your Confidence on Type 2 DM in Broad Range of Patients)’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한 계명의대 계명대동산병원 내분비대사내과 김혜순 교수는 미국당뇨병학회(ADA)와 대한당뇨병학회 가이드라인을 근거로 최근 당뇨병 치료의 트렌드는 혈당강하효과, 저혈당 위험도, 부작용, 심부전(HF), 죽상경화심혈관질환(ASCVD), 만성신장질환(CKD) 등 동반질환, 치료 수용성, 나이 등 다양한 요소를 고려한 환자 중심의 맞춤형 혈당 관리임을 강조했다. 

김혜순 교수는 “DPP-4 억제제는 저혈당과 신장애 우려가 낮아, 초기부터 노인환자와 경등·중등증 신장애 환자, 인슐린 투여중인 환자 등 다양한 환자군에서 효과와 안전성을 기대할 수 있으며, 코로나 19 확진을 받은 당뇨병 환자에서도 약물 내성이 양호한 약물로 고려된다”고 전했다.

마지막 연자로 나선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 내분비내과 박세은 교수는 ‘제2형 당뇨병 환자를 위한 SGLT2 억제제의 최신 데이터(The Latest Evidence of SGLT2 Inhibitors for Patients with Type 2 Diabetes)’를 주제로 SGLT2 억제제가 필요한 환자군에 대해 소개했다. 

박세은 교수는 “2022 ADA 가이드라인에서는 죽상경화심혈관질환, 심부전, 만성신장질환을 동반한 환자에서 SGLT2 억제제를 권고하고 있다”며, “SGLT2 억제제는 주요심혈관계 사건, 심부전 입원, 신장질환 위험 감소와의 연관성을 보여준 만큼, 심혈관계질환(CV), 신장애 질환을 동반한 당뇨병 환자에서 효과적인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MSD의 에르투글리플로진(Ertugliflozin) 역시 심혈관계 결과 연구(CVOT; Cardiovascular Outcome Trials)인 VERTIS-CV 임상 하위 분석 결과에서 전체(최초 및 재발) 심부전으로 인한 입원 위험을 감소 (RR, 0.70; 95% CI, 0.56, 0.87, P=0.001) 시킨 것으로 확인됐다.  

뿐만 아니라 VERTIS-CV 임상의 탐색적 분석 결과를 통해 신장복합평가지표(kidney composite outcome)의 발생률 감소도 확인한 바 있다. 

좌장을 맡은 연세대의대 내분비내과 차봉수 교수는 심포지엄을 정리하며, “오늘 이 자리가 의료진들에게 환자의 효과적인 치료 전략을 세우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개별 특성을 고려한 환자 중심 맞춤형 혈당관리 전략을 통해 당뇨병 환자들이 보다 효과적으로 질환을 관리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울러 현장에 참석하지 못한 의료진들을 위해 오는 21일부터 2주간 심포지엄 재방송도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MSD 제너럴메디슨(General Medicines)사업부 이선희 전무는 “올해는 ‘자누비아’의 국내 허가 15주년을 맞이하는 뜻깊은 해인 만큼 그동안 ‘자누비아 패밀리’를 믿고 함께 해준 의료진들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한국 MSD도 의료현장에서 여러환자들을 위해 고민하는 의료진분들과 함께  환자중심 맞춤치료에 대한 방향을 함께 생각해보고자 이번 심포지엄을 진행하게 되었다”며,  “한국MSD는 앞으로도 의료인들이 환자들의 더 나은 진료 환경을 구축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치료제 연구 개발은 물론 다양한 학술 교류 활동 등도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한국MSD, 대한내분비학회 춘계학술대회서 특별 심포지엄 성료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한국MSD, 대한내분비학회 춘계학술대회서 특별 심포지엄 성료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