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론텍, LG화학과 ‘카티졸’ 공동 마케팅…골관절염 시장 확대 가속화
카티졸 4가지 치료옵션 중 ‘카티졸 엑티브(3회 제형)’ ‘카티졸 프라임(5회 제형)’ 우선 공급
입력 2024.05.21 14:21 수정 2024.05.21 14:26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재생의료 전문 바이오기업 셀론텍은 국내 관절강내주사 시장 선두 기업인 LG화학과  관절강내주사 ‘카티졸(CartiZol)’ 공동 마케팅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양사는 국내 골관절염 치료제 시장에서 카티졸 판매 확대를 위해 협력한다. 셀론텍은 카티졸 4가지 치료옵션 중 ‘카티졸 엑티브(3회 제형)’와 ‘카티졸 프라임(5회 제형)’을 LG화학에 우선 공급할 예정이다. LG화학은 공급받은 카티졸을 새로운 제품명 ‘라제안 밸런스(3회 제형)’와 ‘라제안 클래식(5회 제형)’으로 발매해 본격적인 영업·마케팅에 돌입할 계획이다.

LG화학은 이달 라제안 시리즈 판매에 앞서 국내 수요처에 대한 사전 마케팅(Pre-Marketing)을 마친 상태다. LG화학은 지난 1997년부터 ‘히루안주’, ‘히루안플러스주’, ‘시노비안주’ 등 다양한 골관절염 치료제를 지속적으로 개발 및 출시해 전국적으로 탄탄한 유통망을 확보하고 있다. 이번 라제안 도입을 통한 치료옵션 강화로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카티졸은 셀론텍이 개발한 콜라겐 관절강내주사다. 바이오콜라겐을 관절강 내 주입해 손상된 관절연골을 보충함으로써 기존 제품과 달리 통증 완화에 그치지 않고 관절연골 자연치유 과정을 돕는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췄다. 셀론텍이 독자 개발한 바이오콜라겐은 미국 FDA 원료의약품집(DMF)에 등재된 의료용 콜라겐으로 관절연골 조직의 표면층(연골막)을 구성하는 주성분 자체다.

형진우 셀론텍 대표는 "이번 공동 마케팅으로 카티졸 제품 경쟁력과 LG화학의 골관절염 시장 내 확고한 병의원 네트워크 및 영업·마케팅 역량이 강력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시장 상황에 따라 카티졸 나머지 치료옵션도 LG화학을 통해 국내 공급이 확대될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내 뿐만 아니라 현재 추진 중인 글로벌 성과 창출에도 더욱 속도를 내 카티졸 가치를 극대화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라제안 제품명은 ‘콜라겐’과 편안할 ‘안’ 합성어로 관절강 내 콜라겐 주입을 통해 관절을 편안하게 한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셀론텍은 에쓰씨엔지니어링 자회사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셀론텍, LG화학과 ‘카티졸’ 공동 마케팅…골관절염 시장 확대 가속화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셀론텍, LG화학과 ‘카티졸’ 공동 마케팅…골관절염 시장 확대 가속화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