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뉴팜, 신공장 기공식...429억원 투자 2027년 생산 가동
국제 가이드라인 부합 생산... 의약품 수출 경쟁력 강화
입력 2024.05.17 13:33 수정 2024.05.17 13:5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대한뉴팜이 향남 공장부지에 신공장 건설을 위한 기공식 및 안전기원제 행사를 17일 진행했다

신공장은 건설비 429억원을 투입하여 연면적 15,123m2 규모로 지하 1층, 지상 5층으로 건설된다. 공사 기간은 15개월이며 밸리데이션 과정을 거쳐 2027년부터 정식 생산에 돌입한다.

대한뉴팜은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2021년 ‘대한뉴팜 산학연센터’를 오픈해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있으며, 이후 22년부터  ‘향남 프로젝트 1·2·3’를 전략적으로 추진해 왔다. 프로젝트 1단계로 연구동을 2023년 5월 준공했고, 2단계로 신공장 건설을 위해 2023년 3월부터 컨셉 디자인을 시작으로 상세설계를 거쳐 기공식을 열게 됐다. 마지막 3단계로는 자동화 창고 건설이 계획돼 있다. 단계적으로 향남 공장을 최첨단 생산기지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신공장에는 주사제와 고형제 생산 라인 및 보관소가 설치된다. 주사제는 CIP/SIP System과 PUPSIT이 반영된 바이알 생산 2라인, 동결건조 라인, 앰플 1라인과 오염을 최소화하는 BIN System이 반영된 연간 8억정 생산이 가능한 고형제 라인으로 구성된다.

대한민국은 지난 2014년 국산 의약품 품질보증 수준을 고도화하고 수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GMP)과 실사 국제 조화를 주도하는 의약품실사상호협력기구(PIC/S)에 가입했다.

지난해 12월 28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에 관한 규정’(식약처 고시)을 개정해 무균의약품 오염관리 절차를 강화하고 오염관리전략의 수립·이행을 의무화했다. 대한뉴팜의 신공장은 국제 가이드라인에 부합한 의약품 생산이 가능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대한뉴팜 관계자는 “신공장 건설은 창립 이래 가장 큰 투자로 회사에 혁신과 발전을 가져올 수 있도록 설계 단계부터 대한뉴팜에 최적화된 공장이 되도록 꼼꼼히 준비해왔다”며 “단순히 생산 캐파(생산능력)를 증대하는 것을 넘어서 고품질 의약품 안정적 공급 및 수출 확대 기반을 마련하고 연구개발을 전략적으로 추진하여 글로벌 제약·바이오 회사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대한뉴팜, 신공장 기공식...429억원 투자 2027년 생산 가동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대한뉴팜, 신공장 기공식...429억원 투자 2027년 생산 가동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