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클로니, 매출 98%↑-창립 이래 최대...-영업이익 '흑전'
회계 기준 K-IFRS로 변경, 내부관리회계제도 도입 완료
올해 독일, 일본 현지법인 기반 해외 영업 집중
입력 2024.04.12 11:21 수정 2024.04.12 11:2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제약 외관 검사 및 인쇄 겸용 자동화 장비 전문 업체 엔클로니(대표이사 이경호)가 2023년 실적을 공시했다. 연결 실적은 매출액 208억9800만원, 영업이익 15억900만원이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98.2%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흑자전환했다.

회사 관계자는 “주력 장비인 PLPI 판매량이 2022년 대비 400% 증가한 점이 지난해 실적 견인 주요 요소”라며  “설계 변경 등을 통한 원가 절감에도 성공햇고 마진율  향상도 실적에 반영됐다”고 전햇다.

엔클로니 주력 장비 ‘PLPI(PLANET Laser Printing & Inspection)’는 비전 머신을 활용한 정제 검사와 함께, 레이저 인쇄 작업까지 가능한 자동 선별 및 인쇄 통합 장비로, 회사는 지난해 화이자와 PLPI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엔클로니는 올해 독일과 일본 현지 법인을 기반으로, 해외 영업에 역량을 집중해 성장세를 이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신규 설립된 일본 법인을 통해 검사 장비의본고장이자 최대 시장인 일본을 집중 공략하겠다는 전략이다.

또, 엔클로니는 이번 실적 회계 기준을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로 변경하고 내부관리회계제도 도입도 완료했다. 상장 예비심사 청구를 위해서는 K-IFRS 적용이 필수적이다.

엔클로니 이경호 대표이사는 “ K-IFRS 전환으로 회계 객관성과 완성도가 높아졌다. 코스닥 상장을 위한 기반 닦기를 차질 없이 준비해 나갈 것”이라며 “사업적으로도 국내외 영업망 확대 뿐만 아니라 연구 개발 활동 등 다방면으로 매진해, 올해도 지속 성장하는 엔클로니가 되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엔클로니, 매출 98%↑-창립 이래 최대...-영업이익 '흑전'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엔클로니, 매출 98%↑-창립 이래 최대...-영업이익 '흑전'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