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락소 코로나 항체 신제형 ‘긴급사용 승인’ 요청
소트로비맙 근육주사제 ‘EUA’ 포함 FDA 신청서 제출
입력 2022.01.14 06:00 수정 2022.01.14 06:05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글락소스미스클라인社 및 미국 캘리포니아州 샌프란시스코 소재 감염성 질환 예방‧치료제 개발 전문 생명공학기업 비어 바이오테크놀로지社(Vir Biotechnology)는 ‘코로나19’ 조기 치료용 모노클로날 항체 ‘제부디’(Xevudy: 소트로비맙)의 ‘긴급사용 승인’(EUA) 내용을 개정해 줄 것을 요청하는 신청서를 FDA에 제출했다고 13일 공표했다.

근육주사제 500mg 제형이 ‘긴급사용 승인’ 내용에 포함될 수 있도록 해 줄 것을 요청했다는 것.

‘제부디’는 지난해 5월 ‘코로나19’를 조기에 치료하기 위해 근육주사제 500mg 용량을 1회 투여하는 SARS-CoV-2 모노클로날 항체로 FDA로부터 ‘긴급사용 승인’을 취득한 바 있다.

현재 ‘긴급사용 승인’이 이루어진 내용에 따르면 ‘제부디’는 연령대가 12세 이상이면서 체중이 최소한 40kg에 해당하고, 경도에서 중증도에 이르는 소아 및 성인 ‘코로나19’ 환자들에게 사용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사용대상은 SARS-CoV-2 바이러스 검사에서 양성 판정결과가 나왔고, 입원 또는 사망을 포함해 중증 ‘코로나19’로 진행될 위험성이 높은 환자들이다.

근육주사제 제형에 대한 ‘긴급사용 승인’ 신청서는 피험자 무작위 분류, 개방표지, 비 열등성 시험으로 이루어진 임상 3상 ‘COMET-TAIL 시험’에서 확보된 결과를 근거로 제출됐다.

시험은 경도에서 중등도에 이르는 ‘코로나19’에 감염되었고, 위험도가 높은 청소년 및 성인 외래환자들을 대상으로 조기에 치료를 진행하는 내용으로 설계됐다.

이 시험에서 ‘제부디’ 근육주사제 500mg을 투여받은 376명의 피험자 그룹은 정맥주사제 500mg을 투여받았던 378명의 피험자 그룹과 비교했을 때 비 열등성이 확보된 데다 유사한 효능이 나타난 것으로 입증됐다.

시험에서 도출된 주요자료를 보면 중증 부작용은 두 그룹 모두 1% 이하에서 관찰됐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글락소 코로나 항체 신제형 ‘긴급사용 승인’ 요청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글락소 코로나 항체 신제형 ‘긴급사용 승인’ 요청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