헥톤프로젝트, 전공연과 MOU 체결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 보다 나은 돌봄·운영 환경 조성 도움
김정일 기자 jikim@yakup.com 플러스 아이콘
입력 2021.11.26 16:0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왼쪽부터 이동우 헥톤프로젝트 본부장, 이동대 헥톤프로젝트 부대표, 전공연 최현 회장, 전공연 박순자 사무총장.
병원급 EMR(전자의무기록) 솔루션 1위 기업 헥톤프로젝트(대표 이상경)는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전국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연합회(이하 전공연, 회장 최현)와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 시설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밝혔다.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이란 노인성질환 등으로 도움을 필요로 하는 노인에게 급식·요양, 그 밖의 일상생활에 필요한 편의를 제공하는 9인 미만의 소규모 시설로 ‘가정과 같은 주거 여건을 제공’ 한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번 협약은 헥톤프로젝트의 실버케어 플랫폼인 ‘또하나의가족’을 활용해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 운영에 필요한 서비스를 연계하고 케어 협력 프로그램의 구축 및 활성화를 위해 진행됐다.

헥톤프로젝트는 전국 2,500여곳의 병·의원에 EMR(전자의무기록)을 제공하고 있는 기업으로, 지역별 요양시설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플랫폼 ‘또하나의가족’을 운영 중이다. 회사측은 전국적으로 보유하고 있는 EMR 네트워크와 노인요양시설에 특화된 플랫폼 론칭 및 운영 역량을 활용해 신규 서비스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전공연은 전국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을 대표하는 단체로서 소속 회원 기관 모두 노인 존엄 케어 실천을 최우선의 가치로 삼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연합회 회원들의 돌봄 역량이 한층 강화되길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인 협력체계를 가동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동대 헥톤프로젝트 부대표는 “보다 좋은 돌봄 시설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역 협회와 지속적으로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전공연과 협업을 시작으로 시설 운영자를 위한 또하나의가족 시설 전용 상품을 꾸준히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현 전공연 대표는 “지역과 상호교류를 통해 상생협력 모델 발굴 및 보다 고차원의 케어 서비스 제공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며 “헥톤프로젝트와 시너지를 통해 노인을 존엄하게 모실 수 있는 환경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헥톤프로젝트, 전공연과 MOU 체결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헥톤프로젝트, 전공연과 MOU 체결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