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케이맥스 “슈퍼NK 투여 종료 2년 후에도 치료 효과 유지”
WCLC학회서 4기비소세포폐암 임상 환자 2년 장기 추적 결과 발표
입력 2022.08.11 10:50 수정 2022.08.11 11:0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엔케이맥스는 4기 비소세포폐암 임상 환자 대상 2년 장기 추적 연구 결과를 지난 7일(오스트리아 현지시간) 세계폐암학회(WCLC) 학회에 참여해 성공적으로 발표를 마쳤다고 지난 8일 밝혔다. WCLC는 폐암 및 흉부 종양학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인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 학회로 오스트리아 빈에서 개최된다.

이번 WCLC학회에서 공개된 내용은 지난해 종료된 4기 비소세포폐암 임상 환자의 2년간 추적관찰 결과다. 

이번 발표에서 병용 투여군의 2년 시점 전체 생존율(OS)은 58.3%로 대조군인 키트루다 단독투여군 16.7% 대비 41.6%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단독투여군은 6명의 모든 환자가 암이 진행돼 모두 사망했지만, 병용 투여군은 12명 중 6명이 생존해 있으며 그중 3명이 병용투여 종료 후 2년 동안 다른 추가약물치료 없이 현재까지도 부분관해(PR) 상태가 유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폐암은 우리나라 암 사망률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암종이며 이중 비소세포폐암은 폐암의 80∼85%에 달한다. 특히 유전자 돌연변이 발생이나 전이 등으로 인한 비소세포폐암은 여전히 치료가 어려운 상황이다. 이러한 폐암에서 전체 생존율(OS)은 환자의 삶의 질이 개선되는 것을 의미하는 중요한 지표로 꼽히며 항암제 개발 시 그 효과를 측정하는 중요 지표로 사용된다.    

연구를 수행한 서울아산병원 최창민 교수는 “폐암에서 2년 이상 병용투여군 중 3명(25%)이 다른 추가 치료가 없이도 암이 진행되지 않고 유지되고 있는 것은 매우 고무적인 결과”라며 “암환자의 생존을 향상시키고 삶의 질을 개선하는 데 슈퍼NK와 면역항암제를 함께 사용하는 것이 도움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엔케이맥스 “슈퍼NK 투여 종료 2년 후에도 치료 효과 유지”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엔케이맥스 “슈퍼NK 투여 종료 2년 후에도 치료 효과 유지”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