윗눈꺼풀이 처져서 덮이게 되면 하는 수술을 ‘안검성형술’이라고 한다. 쌍꺼풀 수술은 목적이 쌍꺼풀 모양을 만드는 것이고 ‘상안검성형술’은 늘어진 피부를 제거해 주는 게 주요 목적이다. 특히 중년 이후에 하게 되는데 주로 눈꺼풀이 무겁거나 시야가 자꾸 덮인다, 눈꼬리 끝에 눈물이 고이고 짓무르는 등의 불편함이 생기게 된다.

상안검성형술은 절개 쌍꺼풀 수술과 비슷하게 진행되는데 이는 해부학적으로 같은 상안검의 수술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단순 쌍꺼풀 수술과 달리 중년 이후의 안검성형술 시에는 눈 주위 주름이 많고 탄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수술 디자인부터 다르다.

‘상안검성형술’ 늘어진 피부와 주름 제거를 동시에 하는 절개 쌍꺼풀수술
상안검성형술의 일차적인 목표는 늘어진 피부를 제거하는 것이다. 상안검이 두툼한 경우에는 근육과 지방조직도 제거한다. 늘어진 피부의 양이 많을수록 눈 바깥쪽까지 피부 절제를 길게 한다. 이는 눈가의 주름을 제거하기 위함이다. 또한 쌍꺼풀을 만들어서 피부가 계속 처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다.

남자의 경우에는 아주 작은 속 쌍꺼풀을 만들거나 아니면 쌍꺼풀이 아예 생기지 않도록 수술할 수도 있다. 매우 자연스럽지만, 시간이 지남에 따라 다시 처진다는 단점도 있다. 쌍꺼풀의 모양은 앞쪽에서 작게 시작하는 것이 좋다. 주로 바깥으로 갈수록 약간 커지는 모양이 좋으며 그래야만 바깥쪽에 피부 처짐을 막아 줄 수 있다.

상안검성형술 이후 사나워진 인상?
중년 이후에 상안검수술을 하고 나서 인상이 강해졌다는 소리를 들을 수가 있다. 눈은 다양한 기능을 하는 기관으로 주위의 조직들이 같이 처진 경우, 상안검수술만 하면 전체 인상의 균형이 맞지 않기 때문이다. 특히 눈썹과 이마가 처진 상태에서는 눈만 잘 떠지게 되면 원래의 눈가 주름, 미간 주름이 더욱 잘 보인다.

이때를 대비해 수술 전에 충분히 환자의 상태를 살펴보아야 한다. 이마나 눈썹의 처짐이 심하면 다른 수술방법을 고려해보는 것이 좋다. 눈썹밑거상술이나 이마내시경 수술을 고려할 수 있는데 각각의 장단점을 이해하고 수술방법을 결정한다. 특히 눈꺼풀과 눈가의 자연스러운 리프팅 효과가 오래가는 것을 원한다면 단순 안검성형술 외에도 다양한 수술 방법으로 환자의 고민 개선이 가능하다. 

상안검성형수술을 할 때 고려해야 할 점들
늘어진 피부를 제거하면서 특히 두꺼운 근육(눈감는 근육)도 제거해 준다. 일반적으로 두꺼운 눈꺼풀은 해당 근육이 발달한 경우가 많다. 눈꺼풀 두 곳에 안와지방(눈꺼풀 지방)이 자리 잡고 있는데 적당히 제거해 주는 것이 좋다. 너무 많이 제거할 경우 눈 위가 쑥 들어가는 모습이 되거나 주름이 나타나기도 하고 겹쌍꺼풀이 생길 수도 있다. 눈물샘이 처져서 내려와 있는 경우도 흔히 볼 수 있는데 안와뼈 밑으로 올려 원위치에 고정해주어야 하며 지방조직과 유사해 보이기 때문에 절제 및 제거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안검성형술 시의 쌍꺼풀 크기는 눈꺼풀의 상태와 환자의 모습에 따라 결정하는 것이 좋다. 눈썹이 많이 내려와서 피부가 덮여 있는 상태라고 해서 쌍꺼풀을 크게 하는 것은 금물이다. 피부가 얇고 안구 돌출이 잘 되어 서구적인 모습이면 쌍꺼풀을 조금만 크게 해도 멋있는 인상을 줄 수 있다. 혹시라도 여러 사람 앞에 서거나 화면에 노출되는 직업을 가졌다면 자연스러운 모습을 우선시해야 한다. 이러한 사항들은 보기 좋은 자신의 인상은 눈에서부터 시작한다는 것을 알고 자신에게 더 알맞은 수술방법에 대해 담당 의사와의 상담을 통해 충분히 고려되어야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