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문제약은 2세대 알레르기성 비염 치료제 ‘베포타온정’(베포타스틴베실산염)을 출시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베포타온정 주성분인 베포타스틴베실산염은 최고혈중농도 도달시간이 1시간으로 2세대 항히스타민제 중 가장 빠른 효과를 나타내며, 알레르기 염증성 반응을 억제해 다년성 알레르기 비염, 만성 두드러기, 피부질환에 수반된 소양증을 개선시킨다.

2세대 항히스타민제는 혈액 뇌장벽을 투과하는 특성이 매우 낮아 중추신경계에 대한 작용이 억제돼 졸음이나 기억력 저하 등 부작용이 기존제제 대비 개선된 치료제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명문제약 관계자는 "미세먼지와 생활환경 변화로 성인 및 소아에서도 알레르기질환이 급격히 증가하면서 항히스타민제제 시장도 지속 성장하고 있다"며 " 알레르기질환제제 품목을 강화하고 기존 영업력을 활용한 마케팅 전략으로 시장을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