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보건의료산업을 알기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정리한 책이 현직 공무원에 의해 출간돼 주목된다.

보건복지부에서 2003년부터 10여년간 보건의료산업 관련 업무를 담당해온 김주영 한의약산업과장(직전 보건산업진흥과장)이 제약·의료기기산업에 대한 다양한 자료를 정리해 '알기 쉬운 보건의료산업정책'이라는 한 권의 책으로 펴냈다.

저자는 2003년부터 한의약 R&D, 한방산업을 담당했고, 2005년부터 2007년까지 대통령 직속 의료산업선진화위원회에서 우리나라 의료산업을 첨단산업으로 육성하는 업무를 담당하며 제약·의료기기·의료서비스 전문가 200여명과 함께 일했던 경험을 살렸다.

특히 지난 2016년에 보건산업진흥과장으로 부임해 2017년에 제약·의료기기 분야의 전문가 150여명과 함께 제2차 제약산업 5개년 종합발전계획과 의료기기·화장품산업 종합계획 등을 수립하면서 체득한 다양한 정보를 함께 정리했다.

책은 보건의료산업 정책 중에서 제약·의료기기 산업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한 책으로 총 5장으로 구성돼 있다.

각 장은 △제1장 보건의료산업의 개념 △제2장 제약산업 △제3장 의료기기산업 △제4장 보건의료산업 정책 수립에 활용되는 이론적 배경 △제5장 보건의료산업 정책 등이다.

김주영 과장은 "산업적 특성이 상이한 제약산업과 의료기기산업을 한 권으로 읽을 수 있는 이 책은 제약·의료기기 산업에 관심이 있는 대학생과 대학원생, 기업 관계자, 의사·약사 등 보건의료인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신약·첨단의료기기를 개발하고 있는 연구자, 연구개발 등 보건의료산업 업무 담당자, 제약·의료기기 분야에 투자하려는 투자자 등에게 올바른 길라잡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내년 초에는 의료서비스산업, 의료정보산업, 화장품산업을 한 권으로 정리한 2권도 출간할 예정이다. 

메디컬사이언스 발간. 가격 43,000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