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형우 대표약사
새고운 온누리약국 이형우 약사는 병역특례로 연구원 근무 중 연구원 생활과 약국개국을 고민하다가 첫 환자와 직접 소통하고 자유도가 높은 장점을 보고 2012년 노원구 이 자리에 첫 개국해 7년째 약국경영을 하고 있다.

약국이 위치한 지역은 대로변에 위치해 있으며, 인근에 개인병원 준종합병원이 자리잡고 있다. 특히 내과·피부비뇨기과·안과·이비인후과·외과 등 다양한 과에서 처방전이 유입되고 있어 유형별 복약지도를 하고 있다.

이 약사는 약국경영에 있어 경영·조제 효율화를 위해 POP, ATC, 반자동 ATC 계수기, PTP 제포기 등 당양한 조제보조 도구와 서면복약봉투, 투약스티커 등 다양한 판매·조제 옵션을 갖추고 있으며, 효율적 재고관리를 POS를 사용하고 있다.

이는 비슷한 규모의 약국에서 ATC 정도만을 보유하고 있는 것과 차별화되는 지점인데, 다양한 진료과에 따른 처방전 유입에 대비하기 위한 것으로, 이와 더불어 많은 약물을 복용하는 환자들에게 병용금기약물에 대해 소개하고 행동습관이나 관련된 음식까지 소개하는 등 활발한 복약지도를 하고있다.

더불어 구내 초·중·고와 아동보육시설에 약물안전 사용교육활동과 삼육대 약대생을 상대로 프리셉터를 진행하는 등 지역을 위한 사회봉사활동도 함께 하고 있다.

이형우 약사는 지역주민의 삶에 친숙하게 자리잡아 건강증진, 예방에 1차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공익적인 지역친화 약국이 되기 위해 지속적인 공부를 통해 환자의 세심한 복약지도를 위해 좋은 정보를 쉽게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