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미화 대표약사
중구 장충동에 위치한 수정약국은 약국을 찾는 환자뿐만 아니라 지역 내 다른 환자들까지 케어 하는 맞춤형 지역주민 건강돌봄약국이다.

수정약국 김미화 대표약사는 중구 지역 독거노인 일촌맺기 사업을 비롯해 지역내 차상위계층·저소득가정·다문화가정에 대한 지원사업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중구보건소의 생활밀착형 약물교육, 서울시 세이프약국 사업과 함께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시범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는 올바른 약물이용지원 사업에 참여하는 등 다양한 봉사·교육활동을 통해 주민과 함께 하는 약국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 약사는 10년간 미국약사로 생활한 이력도 가지고 있다.

김 약사가 참여하고 있는 올바른 약물이용지원 사업은 10종 이상 많은 약물을 복용하는 만성질환자 등을 대상으로 직접 방문과 전화상담 등을 통해 약물 금기나 오남용 등을 케어해주는 사업이다.

김미화 약사는 “올바른 약물이용지원 사업 등이 시범적으로 진행되고 있는데 약사들이 봉사정신을 가지고 있고, 이것이 보편화되어서 지역마다 담당하는 약사가 생기면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환자가 많이 확대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수정약국은 의약분업 이전에는 피부질환 관련 상담과 치료에 중점을 두었고, 이후 피부질환 치료의 경험을 통해 피부 관련 질환의 상담뿐만 아니라 다양한 처방전에 대한 환자 상담을 통해 지역주민의 건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약대생 실무실습교육에 앞장서며 약대생들이 약국 업무환경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김 약사는 “지역주민들의 건강돌봄을 위해 전문적인 약학지식을 끊임없이 연마하고, 고객의 마음을 헤아릴 수 있는 약국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지역에서 의약품 상담 등을 통해 주민들과 소통하는 약국이 되겠다”고 말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