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매사추세츠州 캠브리지에 소재한 차세대 전령 RNA(mRNA) 치료제‧백신 개발 전문 생명공학기업 모더나 테라퓨틱스社(Moderna Therapeutics)는 자사의 ‘코로나19’ mRNA 백신 ‘스파이크백스’(즉, ‘mRNA-1273’) 50μg 용량의 3차 부스터 접종에 대한 조건부 승인을 유럽 의약품감독국(EMA)에 신청했다고 3일 공표했다.

모더나 테라퓨틱스社의 스테판 밴슬 대표는 “EMA에 50μg 용량으로 우리의 ‘코로나19’ 3차 부스터 접종에 대한 허가신청서를 제출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내용을 변경한 임상 2상 시험과 추가분석을 통해 확보된 자료를 보면 우리의 ‘코로나19’ 백신 50μg 용량을 3차 부스터 접종했을 때 델타 변이에 대응하는 탄탄한 항체반응이 유도된 것으로 입증된 만큼 우리는 계속 코로나바이러스를 앞서 나가고, 역학적인 측면에서 SARS-CoV-2와 관련한 진전을 변함없이 추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스파이크백스’의 임상 2상 시험은 2차 접종을 마친 후 6개월이 지난 시험에서 관심을 나타낸(interested) 피험자들을 대상으로 50μg 용량을 부스터 접종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으로 변경됐다.

백신의 중화항체 역가는 2차 접종 후 6개월여가 지난 시점에서 크게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시험에서 ‘스파이크백스’ 50μg 용량을 3차 부스터 접종한 결과 중화역가가 크게 향상된 것으로 분석됐다.

3차 부스터 접종 후 65세 이상의 고령층을 포함한 전체 연령대에서 유사한 수준의 중화역가에 도달한 것으로 파악되었던 것.

또한 3차 부스터 접종 후 도출된 안전성 프로필을 보면 앞서 ‘스파이크백스’를 2차 접종한 후 관찰된 내용과 대동소이했다.

모더나 테라퓨틱스 측은 이 같은 자료를 동료 전문가 그룹 평가 의학학술지에 제출할 예정이다.

한편 추가분석 자료를 보면 ‘스파이크백스’ 50μg 용량을 3차 부스터 접종했을 때 탄탄한 항체반응이 유도되었을 뿐 아니라 기하평균역가(GMT)가 베타 변이(B.1.351)에서 32배, 감마 변이(P.1)에서 43.6배, 델타 변이(B.1.617.2)에서 42.3배 높게 나타나는 등 우려를 모으고 있는 전체 변이들에 대해 괄목할 만하게 증가한 것으로 입증됐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