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외과용 임플란트 전문기업 오스테오닉(대표 이동원)이 글로벌 의료기기업체 Zimmer Biomet Korea(짐머바이오메트코리아)와 36억원 규모(연간 18억원 규모)의 독점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공시했다.

이번 계약 규모는 오스테오닉의 2017년 매출액 85억원 대비 42.35%에 달하며, 공급 제품은 정형외과용 관절보존(Sports Medicine)생분해성 복합소재 임플란트(Biocomposite Anchor) 제품이다. 계약기간은 이달 27일부터 2년 뒤인 2020년 11월 26일이다.

1927년 설립된 Zimmer Biomet은 전 세계 25개국 이상에서 2017년 기준 23,000명 이상의 임직원과 2017년 기준 78억 2,410만달러(한화 약 8조 9,00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는 근골격 건강관리 부문의 글로벌 선도 기업이다. 정형재건제품, 스포츠 의학 등 다양한 제품을 제조해100개국 이상에 판매중이다.

오스테오닉 관계자는 “ 이번 공급 계약을 시작으로 국내에서 인정받은 기술과 품질관리 능력을 통해 향후 글로벌 기업인 Zimmer Biomet 아시아를 포함해 전 세계 글로벌 시장 확장 진출 기반의 가능성을 열게 됐다”며 밝혔다.

한편, 오스테오닉은 지난 달 독일 글로벌 메이저회사인 비브라운과 금속 소재 신경외과용 두개골 고정장치 ‘OptimusNeuro System’ 제품의 ODM형태 독점 공급 계약을 106억원 규모로 체결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