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혈관용 스텐트 제조기업 엠아이텍(대표 박진형)은 최근 하나로스텐트 대장 (HANAROSTENT® LowAxTM Colon/Rectum)과 하나로스텐트 십이지장(HANAROSTENT® LowAxTM Duodenum/Pylorus) 등 소화기 스텐트 2종에 대한 미국 식약처(FDA) 허가승인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비혈관 스텐트는 소화기관 또는 기관지가 좁아지거나 폐색되는 경우, 이로 인해 유발되는 병변 개통을 원활하게 해주는 체내 삽입형 의료기기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에 미국 식약처에 등록된 스텐트는 엠아이텍의 보유기술인 크로스&훅 구조로 개발, 경쟁 제품에 비해 굴곡진 부분에 적용되는데 있어 탁월한 유연성을 구현한다.

엠아이텍은 기존 FDA로부터 허가를 받은 3종의 스텐트 제품(식도 및 담도) 외 추가로 2종의 제품을 더해 비혈관 스텐트 시장에서 기술력을 입증하게 됐다. 향후 세계 비혈관 시장의 약 38%에 달하는 미국시장 성공적 진입이 가능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하고 있다.

박진형 대표는 “이번 2개 제품의 FDA 허가 등록 외에 내년에 추가로 3개 제품의 FDA 승인을 추진하고 있다”며 “미국시장 진입 확대를 강화하고 나아가 일본, 유럽 등 의료 선진국 시장에서도 시장점유율을 지속적으로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엠아이텍은 지난 2016년 시너지이노베이션에 인수된 이후 빠른 성장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 매출 221억원을 달성했으며, 올해 상반기까지 매출 157억원을 기록했다.

코스닥 시장 입성을 위해 공모절차를 밟고 있는 엠아이텍은 내일까지 일반공모 청약을 진행한 이후 오는 29일 상장할 예정이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