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약사회(회장 박영달) 여약사위원회(부회장 김희식, 위원장 조수옥)는 바로팜(대표 김슬기)과 함께 지난 14일 화성시 남양읍에 위치한 더불어사는우리 ‘만나무료급식소’를 찾아 추석맞이 10kg 쌀 30포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더불어사는우리에서 운영하는 ‘만나무료급식소’는 2012년부터 어려운 현실적 여건으로 인해 식사를 거르는 관내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에게 직접 만든 따뜻한 밥 한 끼를 무료 제공하고 있다.

이날 전달식에서 김희식 부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더욱 힘든 독거 어르신들이 추석 명절을 보다 풍성하게 보내실 수 있도록 작은 정성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분들을 위해 다양한 사회 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더불어사는우리의 김성민 목사는 “코로나19로 사회 전반적인 활동이   위축된 상황에서 선뜻 쌀을 후원해 주신 경기도약사회와 바로팜 측에 감사드린다”며 “곧 다가올 추석 명절을 따뜻하게 보내실 수 있도록 정성을 다해 음식을 준비하겠다”고 답했다.

또한 경기도약사회는 쌀 전달식 후 점심시간 급식소를 찾은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밥과 국, 반찬 등 직접 배식 봉사를 함께하면서 “맛있게 드시고 건강하세요!”라고 따뜻한  마음을 전달했다.

이날 기증한 쌀은 바로팜(의약품주문통합솔루션)에서 후원했으며, 김희식 여약사 담당 부회장, 조수옥 여약사위원장, 신경도 총무위원장을 비롯해 바로팜 김슬기 대표가 함께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