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지노믹스는 세계 최대 바이오 행사 중 하나인 ‘바이오 유럽 2021(BIO-EUROPE)’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오는 10월 25일부터 28일(현지시간)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바이오 유럽’에 참가해 노바티스, 다이이찌산쿄, 메나리니 제약 등 30여개 주요 글로벌 바이오·제약사들과 췌장암 신약후보 아이발티노스타트, 골관절염 치료 신약 아셀렉스 등의 글로벌 파트너링을 위한 미팅을 진행한다.

이번 콘퍼런스는 자사의 주요 파이프라인 중 췌장암 신약후보 물질인 ‘아이발티노스타트’ 임상 2상 데이터 및 미국 개발 방향과 간암, 코로나치료제 등 추가 적응증 개발 현황에 대해 여러 다국적 바이오 회사들이 관심을 보이면서 진행하게 됐다.

올해 27회를 맞은 유럽 최대 규모의 헬스케어 행사인 바이오 유럽은 전 세계 50개국 1,500개 회사에서 2,600여 명 이상의 제약·바이오 산업 관계자, 기관투자자들이 참가해 최신 바이오 연구 성과, 바이오 개발 기술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크리스탈지노믹스 관계자는 “이번 바이오 유럽에서는 여러 글로벌 바이오 사들과 네트워크를 확대하기 위해 보다 깊이 있게 논의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될 것”이라고 말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