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노포커스는 26일 CJ제일제당과 산업용 효소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제노포커스는 독자적인 단백질 개량 기술과 곰팡이 및 박테리아 분비발현 기술을 기반으로 다양한 산업용 및 특수 효소를 개발·생산·판매하고 있는 기업이다.

CJ제일제당은 산업·식품·사료용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 가능한 효소 제품을 개발·판매하고 있으며, 최근 미생물 발효기술을 특화한 미래 먹거리 바이오 사업에 적극적인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작년 초 중국의 사료 및 식품용 효소생산 기업인 후난 유텔을 인수한 바 있다. 유텔은 중국 내 자체 공장 및 연구시설과 함께 독자적인 효소 생산 기술을 대규모로 보유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제노포커스는 이번 계약을 기반으로 다양한 효소 분야에서 CJ 제일제당과 협력하여 상업적 경쟁력이 있는 신규 효소 생산 및 균주를 개발하고, 제노포커스와 유텔의 생산 시설을 상호 활용하여 거점별 OEM생산을 통해 원가경쟁력을 확보할 예정이다.

또한 CJ제일제당의 글로벌 사업 역량을 통해 각사의 플랫폼 기술을 활용한 제품의 확판을 추진해 매출액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제노포커스의 김의중 대표는 “신성장 동력으로 기존의 화학 소재를 재생 가능한 자원 혹은 미생물 효소로 대체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다”며 “ESG 경영에 맞춰 CJ제일제당이 바이오 사업을 확대하는데 제노포커스의 기술력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