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엠바이오로직스(대표 하경식 ,IMBiologics Corp.)는 HK inno.N(구 CJ헬스케어)과 다중 면역활성 조절기능을 가진 자가면역질환 치료용 이중항체 신약 'OXTIMA'(OX40L-TNFα Immune Modulating Antibody)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OXTIMA'는 'OX40L'과 'TNFα'를 동시에 타겟팅하는 이중항체 신약으로, 선천성 면역(Innate Immunity)과 후천성 면역(Adaptive Immunity)을 동시에 제어하는 컨셉이다. 자가면역질환 중에서 우선 류마티스관절염을 시작으로 다양한 자가면역질환으로 적응증 확장이 가능한 물질로 알려져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아이엠바이오는 OXTIMA의 전세계 독점 실시권을 확보했고, 향후 3년 이내 글로벌 임상시험 착수를 목표로 연구개발을 수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하경식 대표는 “ 아이엠바이오는 OXTIMA 등 외부도입 항체 파이프라인과 자체 플랫폼기술 특허 기반 면역항암 항체신약 등 크게 2개 포트폴리오 축을 바탕으로 혁신신약 연구개발을 추진할 것"이라며 " 앞으로 5년 내 성공적인 IPO를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엠바이오는 HK inno.N 출신 연구원 중심으로 올 8월 설립한 신생 항체신약 연구개발 벤처로, 창업 직전 BIO연구센터 센터장을 역임한 하경식 대표는 연구개발 뿐 아니라 사업개발 및 마케팅을 두루 경험한 항체의약품 개발 전문가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