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로시스헬스케어(대표이사 최인환) 자회사인 필로시스메디케어(대표이사 최인환)가 ‘경막외카테터’인 ‘Epi-Gen Cath’의 식약처 GMP 인증을 획득하고 본격적인 생산 및 판매에 돌입한다고 15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 제품은 목. 허리의 협착증 환자나 수술 후 통증이 지속되는 환자 및 퇴행성 디스크 환자에게 부분마취 후 신경공 위치에 바늘을 삽입한 뒤에 카테터를 통해 약물을 주입한다. 압박된 신경을 안전하게 풀어주면서 신경근 주위의 염증과 부종을 가라앉히고 감소시켜준다.

기존 카테터 대비 재질이 부드럽고 두 종류 가이드 와이어로 구성됐다. 시술 시 의료진의 시술방법에 따라 강약 조절이 가능하며, 잠금 장치가 있어 약물 주입 시 누수가 되지 않는다.

필로시스메디케어는 제품 출시와 함께 국내 의료기기 유통 전문 업체인 메디피언을 통해 전국적으로 유통망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 변화하는 의료시장 패러다임에 발 맞춰 차별화된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필로시스메디케어 관계자는  경막외카테터의 연구개발 및 생산을 통해 기존 의료기기 유통회사에서 의료기기 연구개발 및 제조까지 가능한 회사로 발돋움할 수 있게 되었다”며 “추가적인 의료기기 연구개발 역시 진행 중이며, 유럽 CE 인증 등을 획득해 유럽 및 아시아 등 세계 각국에 수출 예정”이라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