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대표이사 김수옥)가 유엔(UN) 산하 아동구호기관 유니세프(UNICEF)와 코로나19 진단키트 ‘네오플렉스 COVID-19(NeoPlexTM COVID-19 Detection Kit)’ 장기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진매트릭스는 회사의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최대 2년간 유니세프에 장기 공급한다.

네오플렉스 COVID-19’는 지난 5월 미국 FDA로부터 긴급사용승인(Emergency Use Authorization, EUA)을 획득한 바 있으며, 최근 FDA가 주관한 COVID-19 긴급사용승인 진단키트 비교시험 결과에서도 상위권에 등재됐다.

회사 관계자는 “네오플렉스 제품의 검증된 기술력과 우수한 성능 평가결과를 근거로 올 4월부터 유니세프 글로벌 공공 조달을 위해 외교부와 조달청이 주관한 ‘해외 공공 조달 입찰 지원사업’에 참여했다”며 “해외 공공 조달 전문연구 기관인 한국과학기술원글로벌공공조달연구센터와 협업으로 최종 공급자로 선정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김수옥 진매트릭스 대표는 “이번 글로벌 공공 조달 계약 체결은 진매트릭스의 차별화된 기술력과 제품 성능을 전 세계에 알릴 중요한 기회로서, 수출 증대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