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데이터는 최근 자궁내막증 신약후보물질 ‘TU2670’ 유럽 임상 2a상 승인을 신청한 티움바이오가 다국가 임상시험 역량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해 메디데이터 임상시험솔루션을 도입했다고 28일 밝혔다.

티움바이오는 현재 GnRH antagonist 기전 계열 내 최고의약품(Best in Class)을 목표로 연구개발 중이다. 'TU2670' 유럽 임상 2a상은 우크라이나를 시작으로 러시아, 이탈리아, 폴란드 및 체코의 40개 임상시험기관에서 진행되며, 80명의 자궁내막증 여성 환자들을 대상으로 반복 경구 투여에 대한 안정성, 약동학, 약력학을 확인할 예정이다.

티움바이오는 다국가 임상시험 역량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해 메디데이터 데이터 수집 및 관리 솔루션인 ‘레이브 EDC(Rave EDC)’와 ‘레이브 eCOA/ePRO(Rave eCOA/ePRO)’, 임상시험 관리 솔루션인 ‘레이브 CSA(Rave CSA)’ 및 ‘레이브 RTSM(Rave RTSM)’을 도입했다.

티움바이오 관계자는 “ 글로벌 임상시험을 위한 메디데이터 통합 플랫폼 및 솔루션을 통해, 임상 연구 효율성을 높이고, 양질 데이터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디데이터 코리아 홍성용 총괄대표는 “혁신 의약품 연구개발 성공을 이끌어내는 메디데이터 통합 솔루션을 통해 티움바이오가 전세계 자궁내막증 치료제 시장을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