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랩지노믹스(대표 진승현)가 지멘스 헬시니어스㈜ 한국법인(대표 이명균)과 국내 분자진단 시장 공략을 위한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공급계약을 체결한 진단키트는 지난 6월 24일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코로나19 응급용 진단시약'으로 긴급사용을 획득한 'LabGun COVID-19 Fast RT-PCR Kit'로 35분 이내 코로나 바이러스 검사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랩지노믹스 관계자는 “ 이 신속진단키트는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없는 응급실 내원 환자 중중증 응급환자(중증도 1,2등급) 또는 6시간 이상 지연할 수 없는 응급수술이 필요한 환자에 대해 신속한 검사결과를 도출할 수 있어 일선 의료기관에서 응급환자를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검사 수행 시 매우 효율적인 검사방법이 될 것” 이라고 전했다.

랩지노믹스는 현재 진행하고 있는 신속진단키트 정식 제조품목허가가 승인되면 모든 의료기관에서 선별검사에 사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지멘스 헬시니어스와 협력을 통해국내 공급을 확대하고, 회사가 보유한 진단제품 전반에 걸쳐 지멘스 헬시니어스 유통채널을 통해서 국내 시장에 공급할  계획이다.

진승현 랩지노믹스 대표이사는 “글로벌 유통채널을 보유한 지멘스 헬시니어스와 협력을 통해 향후 다양한 사업기회를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명균 지멘스 헬시니어스 한국법인 대표이사는 “ 우수한 분자진단 기술을 보유한 랩지노믹스와 협력은 향후 지멘시헬시니어스 사업 포트폴리오 확장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랩지노믹스는 지난 3월 지멘스 헬시니어스 인도법인과 코로나 진단키트 기본공급계약을 체결, 공급하고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