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이 중국 왕홍과 협업해 기능성화장품 ‘퍼스트랩(FirstLab)’, 종합건강기능식품 ‘마이니(MyNi)’ 등 자사 브랜드에 대한 온라인 마케팅 및 판촉 활동을 벌였다고 31일 밝혔다.

왕홍(网红)은 중국에서 온라인(网络) 상의 유명한 사람(红人)을 일컫는 말로, 이번에 일동제약과 협업한 ‘한궈시푸따루루’(韩国媳妇大璐璐, SNS 닉네임, 이하 따루루) 경우 팔로워 1100만 명 이상을 보유한 톱 인플루언서(influencer, SNS 등을 통해 대중들에게 영향력을 미치는 사람)다.

특히 그는 한국에 상주하면서 더우인(抖音) 등 SNS를 활용해 다양한 한국 브랜드와 제품들을 중국 현지에 알리며 인기를 끌고 있다.

일동제약 측은 따루루와 최근 라이브 방송을 통해 ‘마이니 생생톡톡 비타씨’ 완판을 비롯, 마이니 제품군 21만 개, 프로바이오틱 세럼 외 퍼스트랩 제품군 15만 개 등 판매량을 기록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고 밝혔다.

실무를 담당한 일동제약 김대철 과장은 “라이브 방송을 기획하면서 시장조사, 스튜디오 마련 등 꼼꼼한 사전 준비를 거쳤다”며 “이번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다양하고 참신한 온라인 마케팅을 시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최근 일동제약은 온라인과 홈쇼핑을 활용해 중국과 대만 등 중화권 외에도 인도네시아, 태국 등 동남아 지역으로 시장 진출을 확대해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회사 측은 “기능성화장품, 건강기능식품 등의 제품군에 대한 중국 내 허가 취득이 이뤄지고 있다”며 “현지 마케팅을 강화해 일동제약 브랜드를 지속적으로 알려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