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움바이오는 NASH(Non-Alcoholic SteatoHepatitis; 비알코올성지방간염) 치료제 후보물질 'TU5113'이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0 BIG3 분야 중소벤처기업 혁신성장지원’ 과제에 선정됐다고 8일 발표했다.

이번 ‘2020 BIG3 분야 중소벤처기업 혁신성장’ 과제 목표는 성장잠재력을 보유한 기업을 대상으로 신속한 성과 창출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것으로, 분야별 전문가와 국민참여단이 기술성, 성장잠재력 및 혁신성 등을 평가해 지원기업을 선정했다.

티움바이오에 따르면 연구개발 중인 TU5113은 항당뇨, 함섬유화, 항염증 등 삼중 효능과 더불어 생체 내에서 탁월한 안전성을 가진 물질로 전세계 주요 12개국에서 특허권을 확보하고 있으며, 이번 정부과제를 통해 NASH 치료제로 개발해 약효 및 독성자료를 추가적으로 확보한 후 조기 기술이전 또는 공동개발이 목표다.

NASH 파이프라인은 시장 잠재력은 큰 반면 아직 승인받은 치료제가 없어 높은 가치로 평가되고 있으며, 길리어드 노바티스 화이자 등 글로벌제약사가 보유한 NASH치료제 후보물질도 기술이전을 통해 확보한 파이프라인이다.

티움바이오 관계자는 “ 2019년 섬유증 주요인자인 TGF-ß를 저해하는 기전의 IPF치료제 후보물질을 이탈리아 Chiesi사에 기술이전한 경험이 있어, 당사 연구진의 섬유증에 대한 전문성 및 경험이 향후 NASH 치료제 개발에 길라잡이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