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니아(대표이사 박한오)는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소재부품기술개발사업 국책과제에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과제 선정으로 회사가 개발한 신소재 ‘은코팅 구리 나노와이어(AccuNanoWire™ Silver Coated Copper Nanowire)’의 대량 양산이 가능한 연속식 생산 공정을 최적화해 파일럿플랜트를 구축할 계획이며, 3년간 26억원 규모를 정부로부터 지원받을 예정이다.

이번 과제는 민간(매칭)투자 유치를 참여 전제 조건으로 하고 있다. 회사는 기술의 시장성과 사업성을 인정받아 지난 5월㈜IBK캐피탈로부터 10억원 규모 자금을 유치해 전환우선주 발행을 진행한 바 있다.

바이오니아에 따르면 회사가 원천특허를 가지고 있는 은코팅 구리 나노와이어는 적은 양의 은으로도 고효율의 전도성페이스트를 제조할 수 있다. 전극 및 전자파 차폐용으로 많이 사용되는 은 분말 소재의 비싼 가격 문제와 구리 소재의 고온 노출 시 산화되는 문제를 보완해 기존 소재 시장에서 대체재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바이오니아 관계자는 “ 은코팅 구리 나노와이어는 전기•전자 업계에서 지속적으로 그 필요성을 제기해 온 경쟁력 있는 전도성 신소재다. 이번 과제를 통해 파일럿플랜트에서의 최적화를 통해 양산에 필요한 플랜트기술 확보와 함께 사업화를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 세계 전도성페이스트시장은 3조 3천억원 규모이며, 대표적으로 평면TV 전극, 태양전지 전극, 터치스크린, PC, 디지털카메라 등의 회로 소자에 사용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과제를 수행하는 나노바이오사업부는그동안 산업통상자원부 세계일류소재(WPM) 기술개발사업 등을 통해신소재에 대한 연구개발을 진행해 왔다"며 " 현재 코로나19를 비롯해 다양한 진단검사에 필요한 핵산추출용 시약의 핵심원재료인 자성나노실리카입자에 대한 원천특허를 확보해 국내외 공급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