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라임제약(대표 김대익)이 수도권 영업 강화를 위해 권보혁(아주약품 출신) 수도권 영업 본부장과 김우걸 이사(한국유나이티드제약 출신) 등 임원 2명을 영입하고, 영업마케팅 부문에 탁현우 이사 (한화제약 출신)를 영입했다.

회사 관계자는 " 그동안 매출이 취약했던 수도권 영업 및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수도권 영업본부장 및 마케팅 임원을 보강했다"고 말했다.

한국프라임제약 영업총괄 본부장은 지난 5월 1일부로 승진한 (전)청주지점장 조기훈 이사가 총괄하고 있다.

한편 프라임제약은 지난해 1,147억 매출을 달성하면서 최근 3년 연속 1천억대  매출을 달성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1   숨기기

리스테린
추천 0    반대 0    신고 x

탁현우 이사는 한화제약 출신이 아닙니다. 하나제약 출신입니다 (2020.06.30 21:15) 수정 삭제

댓글의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