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파마홀딩스(대표이사 사장 한상철)와 제일약품(대표이사 사장 성석제)은 25일 오전 9시, 본사 강당에서 제60기, 제3기 정기주주총회를 순차적으로 열고 각각 현금 14% 배당을 의결했다.

주총에서 제일약품 성석제 사장은 " 지난해는 실물경제 침체, 미·중 무역 분쟁, 한·일 수출 규제에 따른 여러 마찰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었지만 변함없는 지지와 전 임직원들의 헌신적 노력에 힘입어 전년비 7% 성장률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이어 " 올해 제일약품은 강화된 제품 포트폴리오로 국내 및 해외시장에서 지속적인 경쟁력을 키우고 수탁생산 및 수탁시험을 통해 원하는 목표를 달성해 나갈 것"이라며 " 현재 진행 중인 신약파이프라인 조기 성과를 위한 중단없는 노력 외에도 신규 면역항암제와 류마티스관절염 치료제 개발을 위한 선도물질을 발굴, 이를 최적화 하는 등 지속적인 신약연구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제일파마홀딩스 한상철 사장은 " 일반유통 사업 전략적 강화에 힘 입어 전년대비 22% 성장률을 이뤄낸 제일헬스사이언스에 생산시설 및 리모델링을 위한 설비투자를 진행할 것이고, 국내 상위 벤처 캐피탈사와 오픈이노베이션 전략을 시행해 제일약품 신약개발 지원 및 R&D 역량을 강화, 올해는 글로벌 기업으로 가기 위한 내실을 다져 나가는 해로 만들 것" 이라고 역설했다.

또 " 계열사간 시너지 향상과 업무 효율성 강화를 위한 내부 프로세스 개선활동을 지속 추진해 ‘끊임없는 자기 혁신’을 ‘제일의 기업문화’로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며 " 지난해 초 인증을 획득한 반부패경영시스템 ‘ISO37001’을 더욱 내재화 시켜 모든 계열사가 지속 가능한 성장을 도모하며 발전할 수 있는 정도경영을 완벽히 정착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총에서 한상철 사장과 성석제 사장은 " 올해 년 초를 기점으로 확산 중인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로 전 세계적인 경기지표 하락과 기약 없는 불확실성이 예측되고 있지만, 제일파마홀딩스와 제일약품, 제일헬스사이언스 임직원 모두는 어려운 난관을 헤쳐나가기 위한 전사적인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이니 주주 여러분들의 변함없는 신뢰와 지속적인 성원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제일파마홀딩스와 제일약품은 ‘전자증권제도’를 도입했으며, 각 사 사내이사와 사외이사 및 사외이사인 감사위원 선임의 건도 원안대로 의결했다.

<제일파마홀딩스>

사내이사:문봉희 (現, 제일파마홀딩스 부사장) 서병구 (現, 제일파마홀딩스 경영기획실 상무이사)

사외이사:  : 정승호 (現, 경기세무법인 동탄지점 대표)한승만 (現, 베르티스 대표이사)

<제일약품>

사내이사:성석제 (現, 제일약품 대표이사) 한상철 (現, 제일약품 부사장) 김정진 (現, 제일약품 상무이사-공장장)

사외이사:김오식 (現, 김&조 행정사 사무소 대표) 정호상 (現, 인하대학교 경영대학 교수)정병도 (現, 연세대학교 산업공학과 부교수)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