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바이옥스는 소재 분야 글로벌 리더인 프랑스 생고뱅(Saint-Gobain)의 한국 법인 생고뱅코리아와 바이오의약품 생산용 싱글유즈(Single-Use) 원부자재의 국내 시장 판매를 위한 대리점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싱글유즈 원부자재는 바이오의약품 생산 및 개발에 사용되는 일회성 플라스틱 부품으로, 이번 계약에 따라 바이옥스는 바이클린 세정제 및 파마슐레이션 보온재를 통해 다져진 국내 영업망을 통해 국내 주요 바이오제약사를 대상으로 생고뱅의 튜빙, 필터, 호스 등 바이오의약품 싱글유즈 원부자재를 공급하는 한편, 생고뱅코리아는 기술지원을 담당하게 된다.

주요 바이오 제약 고객사들로부터 호평을 받으며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시장을 이끌어 온 생고뱅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올해부터 본격 가동하게 될 생고뱅코리아의 인천 송도 공장은, 빠르고 안정적인 제품 공급을 바탕으로 본격 성장하고 있는 국내 바이오의약품 시장의 경쟁력을 강화시켜 줄 것으로 보인다.

바이옥스는 이번 대리점 계약을 시작으로 생고뱅이 보유한 바이오의약품 생산용 싱글유즈 제품 라인업을 자체 영업망과 결합하고, 바이오의약품 시장에 적합한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적극적인 시장 공략을 바탕으로 핵심 소재 기업으로서의 지위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바이옥스 정태훈 대표는 “글로벌 최고 수준의 바이오 제약사들로부터 인정받은 생고뱅의 싱글유즈 제품은 바이옥스의 주요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며 “바이옥스의 바이오·제약 시장에 대한 특화된 영업력이 생고뱅코리아가 목표한 성장을 달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