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의료 서비스 플랫폼 기업 필로시스헬스케어(대표 최인환)가 GS건설의 스마트 케어 서비스와 연동해 건강한 삶을 제공하기 위한 미래형 ‘스마트(모바일)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에 참여한다고 22일 밝혔다.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는 입주민이면 누구나 24시간 내내 건강관리를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모바일 헬스케어 앱’을 통해 기상부터 취침, 수면까지 실시간으로 자신의 건강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사용자는 모바일 앱과 연동해 주변 병원과 약국을 간편하게 검색해 예약할 수 있다. ‘병원용 차트 앱’을 통해 방문하는 병원 의사에게 자신의 건강기록을 제공해 현장에서 측정기록 추이에 따른 정확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또, 개인에게 혈당, 혈압, 체지방, 스마트 밴드 등 건강 관련 측정기가 지급되며, 헬스케어 전문가 'G-Cody(간호사 자격 조건 갖춘 지메이트 건강관리 전문가) 서비스'를 통해 1:1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연간 목표 설정 등을 통해 질병을 예방하고, 건강한 생활을 유지할 수 있다. 

최인환 대표는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고령화 사회가 급격히 진행돼, 건강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 특히 모바일 헬스케어 서비스는 만성질환 예방 차원에서 가장 효과적인 서비스로 인식되고 있어, 필로시스헬스케어의 스마트 서비스가 시장을 선도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