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일제약㈜ (대표 김영중)이 11일 충남 천안공장에서 내용고형제, 흡입제 및 원료의약품 생산이 가능한 최첨단 시설을 갖춘 제2공장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글로벌시장 진출에 나섰다.

 

건일제약 제2공장은 2016년 2월 천안공장 부지에 해외 선진시장 진출을 목표로 착공됐으며,  글로벌 GMP 기준에 적합하게 완공됐다.  건축면적 6,720 m2, 연면적 18,311 m2규모로 최첨단 자동화 설비가 완비된 생산시설과 물류창고를 갖췄다.

그간 고트리글리세라이드혈증 치료제 ‘오마코연질캡슐’, 광범위 항생제 ‘아모크라’ 등을 주력으로 생산해 온 건일제약은 제2공장 준공을 통해 연질캡슐 특허기술을 도입한 세계 최초 이상지질혈증 치료복합제 ‘로수메가연질캡슐(오메가-3+로수바스타틴)’과 최근 3상 임상시험을 성공적으로 완료한 이상지질혈증 치료복합제 ‘아토메가연질캡슐(오메가-3 +아토르바스타틴)’ 대규모 생산을 대비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제2공장은 연질캡슐과 함께 국내 처음 소개되는 신규 제형인 'Seamless 미니캡슐'을 대규모로 생산할 수 있는 준비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강보성 생산본부장은 “ 이번 제2공장 준공으로 내용고형제 등 전문 생산시설을 추가 확보함으로써 같은 부지 내 위치한 페니실린 및 주사제 생산 전문 자회사인 펜믹스 제1, 2공장과 함께 종합 제약단지 면모를 갖추게 됐다"며 " 급변하는 글로벌 제약환경에 혁신적으로 대처하고 세계적인 제약회사들과 기술제휴를 통해 신제품 개발과 발매에 주도적으로 나서 국내 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춘 제약사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등록
댓글 0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