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령제약 장두현 신임 대표이사
보령제약이 30일 이사회를 열고 안재현, 이삼수 각자 대표이사 체제를 장두현 경영총괄 부사장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하는 안건을 의결하는 한편, 장 부사장의 사장 승진도 함께 의결했다.

회사 측은 “이번 이사회를 통한 대표이사 변경은 중장기 경영전략과 22년도 경영계획을 책임 있게 수행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안재현, 이삼수 사장은 사내이사이자, 최고경영위원회 의장으로서 역할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보령제약은 COVID-19 이후 변화하는 경영환경에 맞춘 경영효율성 제고, 글로벌 경쟁력 강화, 성장 동력으로서 LBA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달 유상증자를 통해 약 1,000억원의 투자재원을 확보하는 등 중장기 성장 동력 발굴과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