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호흡기내과 이춘택 교수가 17일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2020 대한폐암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아스트라제네카 학술상’을 수상한다. 대한폐암학회 학술상은 지난 1년 동안 대한암학회 공식 학술지에 발표된 폐암 관련 논문 중 가장 우수한 논문을 선정해 주는 상이다.

이춘택 교수의 논문 주제는 ‘흉막에 접하여 당기고 있는 간유리 결절(부분 고형 폐결절) 폐암의 임상적 의의(Clinical Significance of Pleural Attachment and Indentation of Subsolid Nodule Lung Cancer)’로, 간유리음영의 결절로 수술 받은 404명 환자 집단을 대상으로 진행된 연구다. 간유리결절이 흉막에 붙어있으면서 흉막을 당기는 경우에 관찰을 지속하기 보다는 조기에 수술해야 한다는 사실을 밝혀냈다는 데 의미가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